• www.kyeongin.com
  • 우리학교신문
  • 안양종합학생뉴스
메뉴

경인일보 교육

교육도시 오산시 '코로나 극복'… '비대면·온라인 콘텐츠' 늘린다

'메이커 자유학년제' 동영상 강의
백년시민대학·자격증 강좌 지원


교육도시 오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위축된 평생교육 등을 활성화하기 위해 비대면 및 온라인 지원을 강화한다.

30일 시에 따르면 우선 오산메이커교육센터 '메이커 자유학년제' 온라인 강의를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1학기 참여 중학교 3개교(6개반)에 자유학년제 온라인 콘텐츠(바이오, 인간공학, 데이터, 엔지니어링 아트) 등 4개 분야의 콘텐츠를 제작·보급한다.

만능뮤지션 음악학교 자유학년제 지원을 위해 드럼, 일렉, 베이스, 신디사이저, 보컬 등 밴드 악기 5개 분야의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했다. 참여 학교(운암중·문시중 1학년 전학생)는 1개 분야를 선택해 강의를 들으면 된다.

또한 초·중·고교 학생 및 교사 등을 대상으로 '오산토론 교육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보급하고 진로·진학을 위한 ON:담 프로젝트도 진행한다. 관내 초등학교 5학년부터 고3 수험생 학생 및 학부모를 대상으로 하는 이 프로젝트는 8월까지 진행 예정이다.

오산의 대표 평생학습인 오산백년시민대학 물음표학교 학습살롱도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정식등록자격증 20개 강좌에 대해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1인 최대 3개 강좌를 들을 수 있으며, 시는 자격증발급비를 지원한다.

오산교육재단도 10개 초등학교 6학년 41개 학급(1천95명)을 대상으로 재단 학부모 강사가 학급별 수업 영상 및 학생 개별 교재 및 활동물품을 지원하며 기업가정신 기반 창업교육인 'Change Maker(체인지 메이커)'도 신청 학교의 수업 시스템에 맞춰 8월까지 수업 영상 등을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대면 교육이 온라인으로 변화하면서 온라인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며 "변화된 교육 환경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학생과 시민들의 교육에 대한 열망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오산/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