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ww.kyeongin.com
  • 우리학교신문
  • 안양종합학생뉴스
메뉴

경인일보 교육

이탄희 "경기도교육청 '고1 무상교육' 올해 말로 앞당기기 검토중"

내년 시행 예정서 앞당겨질 가능성이 높아져

경기도교육청이 내년 시행하기로 예정돼 있던 고교 1학년 무상교육을 올해 말부터 실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15일 오전에 진행된 국회 교육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이탄희(용인정) 의원은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에게 "서울, 부산, 울산, 세종 등 상당수 시·도 교육청이 고교 무상교육을 실시하고 있는데 경기도만 조기 도입을 못하고 있어 고1 학부모들의 부담이 크다"며 "무상교육을 한 두 달이라도 앞당겨서 실시할 방법이 없는가"라고 물었다.

이에 이 교육감은 "무상교육 조기 도입은 예산 운용의 한계 등 여러 어려움이 있으나 코로나 사태로 인한 학부모들의 부담을 커진만큼 무상교육을 앞당겨 실시하자는 의지를 갖고 도의회와 협의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이로써 내년 시행 예정이었던 도내 고등학교 1학년의 무상교육이 앞당겨질 가능성이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경기도교육청은 보통교부금 4천219억원이 감액된 어려운 재정 여건으로 2학기 소요액 805억원의 무상교육비를 자체적으로 지원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밝혀온 바 있다.

 

/이성철기자 lee@kyeongin.com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